코카콜라마시따


보라빛 향기

강수지




그대 모습은 보라빛처럼 살며시 다가왔지

예쁜 두 눈에 향기가 어려 잊을 수가 없었네


언제나 우리 웃을 수 있는

아름다운 얘기들을 만들어가요


외로움이 다가와도 그대 슬퍼하지마

답답한 내 마음이 더 아파오잖아


길을 걷다 마주치는 많은 사람들 중에

그댄 나에게 사랑을 건네준 사람

신고
댓글 로드 중…

최근에 게시된 글

티스토리 툴바